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괜찮아 엄마도 있고, 아빠도 있어!
    삶이란/육아 2019.01.24 14:45


    [키르키즈스탄 알라르차 국립공원]



    인생을 여러 단어로 표현할 수 있지만, 등산과 참 유사하지 않을까?


    등산은 계속 올라가는것이 아니다.

    올라가다가 중간에 쉬기도 하며, 쉬면서 맛있는것도 먹고 대화도 나누고 많은 활동들을 한다.

    그리고 정상을 오르고 나면, 다시 내려온다.


    그리고 더 높은 산을 향해서 또 올라간다.

    그러다가 때로는 떨어져서 심각하게 다치기도 한다.


    등산을 혼자 하는건 재미도 없고 힘들기도 하다.

    그러나 누군가 한명의 동행자만 있어도 등산은 더 쉬우며 재미도 있고, 정상까지 함께 갈 수 있다

    중간에 먹는 음식들은 누군가와 함께 하는지에 따라서 너무나 멋진 만찬이 되기도 한다.



    아직 두돌도 지나지 않았다.

    이제 겨우 걸을수 있는 나이다.

    그에게 이 산은 힘들지 않을까?

    홀로 걸어 올라간다면 힘들뿐만 아니라 더 이상 인생을 살아 갈 수 없을지 모른다.


    그러나

    그 옆에는 든든한 아빠와, 그의 마음까지 살펴봐 줄 수 있는 엄마가 있다.


    이곳은 그에게 있어서 오르기 힘든 산이 아니라,

    든든한 아빠와 자신을 위해서 희생해 줄 수 있는 유일한 엄마가 있다.

    엄마와 아빠가 있기에 그에게 이곳은 힘든 등산지가 아니라 즐거운 놀이터이다.


    주위에는 위험한 뱀이 있을수도 있고, 곰이 나타날 수도 있다.

    그러나 그에게 두렵지 않다.

    그에게는 엄마 아빠가 이 모든것을 물리쳐 준다는 힘이 있다는걸 알고 있고 믿고 있다.


    그냥, 즐거운 하루일뿐이다.

    자신의 에너지를 다 쏟아서 더 이상 오를수 없으면 아빠가 등에 업고 가준다.

    그리고 그 등에서 곤히 잠든다.


    잠에서 깨어나면,

    엄마가 맛있는 요리로 그의 허기진 배를 채워준다.



    즐거운 인생,

    즐거운 산행,

    나의 아들에게 등산의 첫 느낌은 이렇게 다가왔다.



    우리의 인생도

    우리가 신뢰할만한 사람 2명만 있다면,


    즐거운 인생

    즐거운 모험

    이 될 수 있으리라 믿는다.


    그러한 사람이 주위에 없다면

   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.


    내가 그러한 사람이 되면 되니깐!!

    댓글 0

ezrabible.net